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22.05.15
2022 청지기 2022.05.14 15:30

누구라도 불편한 ‘전도’ 대학생 시절 누구보다 하나님을 뜨겁게 사랑한다고 생각했던 시절이 있었다. 그런데도 마음 한편에는 전도에 대한 두려움이 자리 잡고 있었다. 선천적인 성격이 조용하고 내성적인 성격이어서, 사람 앞에 나서는 것이 어려웠고, 타인에게 불편함을 줄 수 있다는 것에 대한 태생적인 거부감이 있어서 더욱 그러했다.   마음속에는 늘 복음을 전해야겠다는 마음이 뜨거웠지만, 실제로는 복음..

22.05.08
2022 청지기 2022.05.07 15:05

감독님을 사랑하며 감사하는 마음으로 우리는 태어나서부터 지금까지 다양한 사람들을 만나며, 다양한 관계를 형성하기도 한다. 여러 관계 속에서 때로는 행복과 불행, 기쁨과 슬픔을 경험한다. 좋은 사람과의 만남을 통해서는 도전과 용기, 그리고 평안과 즐거움을 느끼기도 하지만, 어떤 만남에서는 인생에 있어서 지울 수 없는 상처가 생기기도 한다. 많은 사람이 ‘좋은 친구를 사귀어야 한다’라고 조언한다. 후배들을 향..

22.05.01
2022 청지기 2022.05.01 00:05

5월, 부모의 사랑 동서고금을 막론하고 자식이 잘되길 바라는 부모의 마음은 늘 한결같다. ‘신체발부수지부모(身體髮膚 受之父母)’라는 유교 경전인 효경에 등장하는 말이 있다. 이 말은 유교 사상의 핵심적인 내용이자 '부모에게 물려받은 자신의 몸을 소중히 여기라'는 의미로, 현대를 살아가는 우리에게도 여전히 교훈이 되는, 짧지만 강력한 문구이다. '자신의 몸을 소중히 여겨야 한다'는 내용은 성경에서도 등장한다...

22.04.24
2022 청지기 2022.04.23 23:50

주의 몸 된 교회와 예수 그리스도를 자랑하며 소개하는 지난주 부활절을 통해, 겸손과 희생으로 십자가를 지고 고난의 길을 걸어가신 주님으로 인해, 우리는 부활이라는 영원한 소망을 얻게 되었음을 기념하였다. 그 부활의 소망을 진정으로 알고 깨달은 만큼, 우리는 그리스도의 사랑과 은혜에 감사하며 예수를 증거 하는 자가 되어야 한다. 세상의 많은 것을 바라보았던 우리의 ..

22.04.17
2022 청지기 2022.04.16 21:39

신앙의 목적   목적지를 알지만 길을 헤맬 때가 종종 있다. 내비게이션에 정확히 입력했지만, 부주의하여 길을 잘못 들거나 방향 안내를 잘못 들은 경우이다. 인생을 살면서도 종종 헤매고 길을 잃은 것처럼 돌아갈 때가 많다. 두 경우 모두 목적지는 알지만 무언가 문제가 생겨 연착하게 되는 경우다.   할 수만 있다면 회사는 늦게 가고 싶고 지각이 없더라면 수업도 ..

Designed by C.eed.